하이푸란?

  • Home > 
  •  하이푸센터 > 
  • 하이푸란?

OECE 가입 국가 중 자궁적출률 1위 대한민국!
다나여성병원에서 비수술 하이푸치료를 통해
여성의 인생을 지키세요!

하지만 자궁을 적출하면 상실감! 두통! 노화! 우울증! 영구불임! 소화장애!
급격한 호르몬 변화 등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하이푸(HIFU) 시술이란?
인체에 무해한 고강도 집속 초음파(High Intensity Focused Uitrasound)를 이용하여 수술 없이 자궁근종, 선근증을 제거하는 신의료기술 입니다.
초음파를 이용한 전문 암 치료기인 하이푸는 국내외에서 췌장암, 간암에 주로 적용되어 왔습니다. 출산, 수술 부담감, 미용 등의 이유로 비수술 치료를 희망해온 여성들이 많았음에도 최근에서야 자궁근종과 자궁선근종 치료가 보건복지부로부터 신의료 기술로 인정받아 국내에 보급되기 시작했습니다.
하이푸(HIFU) 의 검증된 치료원리
미국 FDA의 기계적 안전성(IDE)의 승인을 받은 하이푸는 고출력 초음파를 한 점에 접속 시켜 종양 조직을 순식간에 섭씨 60~80도 이상 상승시켜 종양을 응고, 괴사 시키는 방법으로 자궁근종 / 자궁선증을 치료합니다.
하이푸(HIFU) 의 검증된 치료원리
다나여성병원에 도입된 최신 첨단 기계 하이푸 장비는 치료해야 할 부위에 집속하는 초음파를 섬세하고 세밀하게 집중시켜 자궁근종의 크기와 위치에 따른 맞춤 치료가 가능합니다. 효율적인 집중 집속력으로 단기간에 예리한 치료가 가능하기 때문에 시술시간이 짧으며 회복 또한 빠릅니다.
본원하이푸(HIFU) 시술과정
다나여성병원 하이푸 특징 한눈에 비교!
다나여성병원 하이푸 타병원 하이푸
마취 X O
치료자세 편안한 자세로 누움 엎드림
초음파 화질 HD 4D 입체 초음파 평명 또는 3D
사전검사 혈액검사, HD 4D 입체 초음파 검사 혈액검사, MRI 촬영 필수
치료시 의사소통 실시간 소통 불가능
치료강도 환자 맞춤형 조절 조절 불가능
비용부담 낮음 높음
치료기간 1박 2일 입원 2~3일 입원
본원의 하이푸 시술 특징
- 마취를 하지 않아 부담감이나 부작용이 없습니다.
- 소변줄을 삽입하지 않기 때문에 요로감염 가능성이 없습니다.
- 편안히 누운 자세로 시술합니다.
- 담당자가 1:1 케어로 시술 강도를 환자 본인에게 맞게 조절합니다.
- 정상 세포 및 다른 장기에 손상이 거의 없으며 일상 생활에 지장이 없습니다.
- 실시간 FULL HD 4D 화면으로 결과 확인이 가능합니다.
- 단독, 반복, 병합치료가 가능하며 치료기간은 당일 퇴원 및 1박 2일 입원이면 충분합니다.
- 초음파 트랜스듀서의 구면에서 발사되는 251개의 초음파 빔
- 하나의 집속점 (Focal Point, 3x3x10mm)
- 종양에 집속된 에너지는 짧은 순간에 45~100℃의 열 에너지를 일으킴
- FDA approved
치료사례
Q&A
Q. 하이푸(HIFU) 치료는 어떤 경우에 받을 수 있을까요?
A. 자궁근종, 자궁선근종의 증상이 있으면서 자궁근종 크기가 13cm 이하 또는 폐경기 전•후 여성이라면 하이푸(HIFU) 치료에 대한 상담을 통해 치료가 가능합니다.

Q. 하이푸(HIFU) 치료의 효과는 어떻습니까?
A. 환자 별 나타나는 효과는 각기 다르지만 평균 치료 후 3개월 후 근종의 크기가 약 60% 감소, 1년 후에는 10~20% 정도 감소됩니다. 근종으로 인해 발생되는 통증은 치료 후 즉각적으로 개선됩니다.

Q. 하이푸(HIFU) 치료는 합병증을 유발시키지 않나요?
A. 하이푸(HIFU)는 인체에 무해한 초음파를 활용하며, 4D 치료를 통해 주변 장기와 조직에 피해를 끼치지 않아 합병증 발생율은 매우 낮습니다.

Q. 하이푸(HIFU) 치료 시간은 어느 정도 걸릴까요?
A. 근종의 크기에 따라 치료 시간은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1시간~2시간 정도며, 치료 후 환자의 안정 및 회복을 위해 1박2일 입원 후 귀가합니다.

Q. 하이푸(HIFU) 치료를 못받는 경우는 어떤 경우입니까?
A. 임신 중인 환자, 골반에 암이나 염증 등의 질환을 가진 환자, 자궁 근종의 특성에 따라 치료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가나 합병증 우려가 있는 경우 의사와 면담을 통해 치료 방향을 결정합니다.